도로공사-가나 “도로・교통분야 상호 협력 위한 업무협약”
도로공사-가나 “도로・교통분야 상호 협력 위한 업무협약”
  • 김덕수 기자
  • 승인 2024.06.07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국 간 도로・교통분야 전반에 대한 협력 관계 강화 목적
아프리카 시장 입지 강화 통해 도로・교통분야 사업 진출 기대

한국도로공사(사장 함진규)는 5일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가나 도로부(장관 프란시스 아센소-보아케)와 도로・교통 분야 교류 활성화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의 도로・교통 정책 및 계획, 운영유지관리, 교통관리 등 도로・교통분야 전반에 대한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가나 도로부 아센소-보아케 장관은 ‘2024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와 관련한 국토교통부 행사인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 참석을 위해 방한했다. 

코트라(Kotra)의 ‘2024 가나 진출전략’에 따르면 가나는 높은 경제성장률, 젊은 인구구조, 풍부한 지하자원을 기반으로 향후 서아프리카의 주요 경제국으로 부상할 것으로 예상되나 도로·항만 등 인프라 부족, 부실한 행정 서비스 시스템 등의 문제점을 가진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도로공사는 가나에서 사업 시작의 발판을 마련해 아프리카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글로벌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가나 정부는 국가 내 주요 도로・교통 사업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도시와 농촌 지역 간의 접근성을 향상시킴으로써 경제 성장과 지역 간 연결성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함진규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국 간의 우호 관계를 증진시키고 아프리카 해외 사업 진출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해외의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사업 진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건설신문 김덕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