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으로 탄소배출 저감 '앞장'
한수원,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으로 탄소배출 저감 '앞장'
  • 황순호
  • 승인 2024.05.22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 사용량 64~79% 절감, 온실가스 289톤 감축 효과
한수원의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통한 팔당수력발전소 본관 사옥 개선안. 사진=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이하 한수원)이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통해 노후화한 건물들을 탈바꿈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단열성능 향상,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 등을 통해 노후 건축물의 에너지 성능을 개선함과 더불어 쾌적하고 건강한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한수원의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통한 한빛원전 홍보관의 개선안. 사진=한국수력원자력

특히 한수원은 공공기관 최초로 정부의 예산지원 없이 자체 예산만으로 사업을 시행, 제로에너지건축물(ZEB) 예비인증을 완료하고 본인증 승인까지 앞두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 2021년부터 건물 분야 에너지소비 저감 및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그린리모델링 컨설팅을 시행, ▷팔당수력발전소 본관 사옥 ▷한빛원전 홍보관 ▷한울원전 모의제어훈련원 등 3개소를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한 바 있다.
시범사업은 고성능 창호 및 고효율 설비 교체,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 등의 그린리모델링 설계기법을 적용하고 있으며, 올해 초 2개소를 준공한 데 이어 연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에너지 사용량은 기존 대비 64~79% 가량, 온실가스는 연간 약 289톤 가량 감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게 한수원의 설명이다.
또한 한수원은 ZEB 인증을 신청해 5등급 예비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ZEB 5등급은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1++이상, 에너지자립률 20% 이상,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또는 원격검침 전자식계량기 설치 등을 모두 충족할 때 주어진다.

한수원의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통한 한울원전 모의제어훈련원 개선안. 사진=한국수력원자력

한수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후화된 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업무환경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에너지 효율을 높여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건설신문 황순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