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사, 라미드 호텔&리조트에 ‘골프장 건설부터 코스 관리까지 통합 지원’
메이사, 라미드 호텔&리조트에 ‘골프장 건설부터 코스 관리까지 통합 지원’
  • 김덕수
  • 승인 2024.04.30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미드그룹 플라밍고 CC와 골드힐 CC에 건축, 그린 관리 솔루션 동시 공급
라미드그룹, 서울 본사에서 신규 골프장 공사현장 실시간 모니터링 및 관리 가능해져

메이사(대표 김영훈)는 라미드 호텔 & 리조트 소유 플라밍고 CC(27홀)와 골드힐 CC(18홀)에 건설 현장 관리 솔루션인 ‘메이사 플랫폼’과 골프장 코스 관리 솔루션인 ‘메이사그린’의 동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라미드 호텔 & 리조트는 활발히 오픈 공사 중인 골드힐 CC 신규 코스 및 플라밍고 CC 6홀 증설공사에 대한 시공-완공-관리 단계를 모두 메이사와 함께 하게 된다. 
현재 운영하고 있는 골프장 현장을 서울 본사에서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며, 건설 단계부터 드론을 활용해 최적의 코스 설계 및 시공 계획을 수립할 수 있다. 
완공 후 코스 관리까지 통합적으로 지원받는다.
라미드그룹 관계자에 따르면 "코스 관리의 효율성 증진과 데이터 관리 체계 구축을 위해 메이사그린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라며 "드론을 활용해 코스 데이터를 꾸준히 축적하고, 객관적인 데이터 위에서 '생육 관리', '작업 관리', '공사 관리'를 통합적으로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이사 나보엽 이사는 "메이사 솔루션은 건설 제품에서 출발한 만큼, 골프장 코스 관리뿐만 아니라 증설·보수 공사 관리에도 효용성이 매우 높다"며, "외주사에 전적으로 의존해야 했던 공사 과정을 골프장이 손쉽게 모니터링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이사는 드론 상용화 지원 사업에 선정되는 등 다방면으로 골프장 코스관리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일라이트 CC, 이지스카이 CC 등 골프장 조성 공사와 렉스필드 CC, 서원밸리 CC 등 골프장의 코스 관리를 지원한 바 있으며, 기존 메이사의 드론 데이터 전문성을 바탕으로 골프장 관리 측면 또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