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건축서비스산업 통합 정보 플랫폼 '건축HUB' 개시
국토부, 건축서비스산업 통합 정보 플랫폼 '건축HUB' 개시
  • 황순호
  • 승인 2024.04.17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사위원 정보 통합 제공 등 서비스 고도화 목적
국토부가 새롭게 단장한 건축서비스산업 통합 정보 플랫폼 '건축HUB'의 메인화면 모습. 사진=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가 새롭게 단장한 건축서비스산업 통합 정보 플랫폼인 '건축HUB'를 소개하고 그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좌담회를 17일 서울 건축사회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건축HUB(hub.go.kr)는 '건축서비스산업 진흥법'에 따라 지난 2022년부터 건축산업 관련 정보 및 자료 등을 체계적으로 수집·관리하기 위해 구축된 플랫폼이다.
이번에 새로 단장한 건축HUB는 건축행정시스템(세움터), 나라장터 등 12개의 시스템과 연계, 지금까지 분산돼 있었던 데이터들을 통합 제공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를 통해 기존에 제공되던 지도기반 건축물 및 건축사 사무소 정보와 건축서비스산업 지식·산업정보 뿐 아니라 수요자 맞춤형 건축정보, 입찰 정보 알림서비스와 건축 설계공모 운영서비스 기능도 새롭게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이 중 건축 설계공모 운영서비스는 각 지자체마다 운영하던 설계공모 포털 대신 모든 지자체 등 공공기관이 활용할 수 있는 통합 설계공모 플랫폼으로, 지자체 등 공공기관의 설계공모에 필요한 정보제공 및 자문, 심사위원 관리 등의 업무지원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지금까지 각 기관마다 관리하던 2,500여명의 심사위원 정보를 통합해 제공함으로써 심사의 전문성 및 심사총량제의 실효성을 높였으며, 공모절차 등을 표준화해 공모 참가자의 부담을 줄이고 담당자들의 업무 효율성 향상에도 주력했다는 게 국토부의 설명이다.

한편, 국토부는 이번 좌담회에서 건축HUB의 주요 기능 설명 및 서비스 시연, '건축 설계공모 운영서비스'의 발전방안에 대한 논의 등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해당 서비스를 직접 이용해 설계공모 업무를 수행해 본 지자체 담당자 및 공모참가 건축사의 생생한 이용 소감 및 후기와 함께, 업계 및 학계의 다양한 패널들이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상주 국토부 국토도시실장은 "건축HUB는 건축서비스산업의 대국민 융복합 정보 플랫폼으로서, 신산업 창출을 비롯하여 건축서비스산업의 진흥 및 건축행정의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건설신문 황순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