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구축’ 한다
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구축’ 한다
  • 김덕수 기자
  • 승인 2022.01.19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강기안전공단, 과기부 공모 사업 선정
국비 17억 등 20억 규모 승강기 안전망 조성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 과기부의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프로젝트 공모사업에 선정돼 구축하게 될 ‘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흐름도.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 과기부의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프로젝트 공모사업에 선정돼 구축하게 될 ‘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흐름도.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하 공단)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2022년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프로젝트’ 공모사업에 선정돼 ‘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승강기에서 발생되는 각종 위급상황을 실시간 감시하고 안전하게 구조받을 수 있도록 하는 세계 유일의 승강기 안전시스템으로 국비지원금 17억원과 공단 예산 3억3,000여만원을 더해 총 20억원 규모의 승강기 안전망 조성사업이다.

최신 정보기술이 적용되는 이번 사업의 핵심은 지능형 영상분석 및 음성인식 기술을 탑재한 IoT 안전장치를 통해 승강기 내부의 위급상황을 24시간 감지하고 GIS 기반 통합관제시스템과  상황전파 앱을 통해 최단거리에 있는 관리주체나 유지관리업체 직원 등에게 전송돼 신속한 구조 활동을 지원하는 것이다. 

‘디지털 기반 승강기 통합관제 플랫폼’ 사업은 올해 시스템 구축을 시작으로 내년 시범운영을 거쳐 2025년 승강기 통합관제센터 구축을 최종 목표로 하고 있다.

공단 이용표 이사장은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용한 선제적인 승강기 안전망을 구축해 혁신적인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국민안전과 산업진흥을 선도하는 승강기 안전 플랫폼 기관’이라는 새로운 비전 달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건설신문 김덕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