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서울~천안 민자고속도 건설 추진
서서울~천안 민자고속도 건설 추진
  • 승인 2003.01.20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교부, 민자제안서 타당성 검토 의뢰
서울 서부지역과 충남 천안을 연결하는 서서울~천안 민자고속도로 건설이 추진된다.
이 도로는 이르면 오는 2009년 완공될 예정이며 경부고속도로 서울~천안구간 교통량 분산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건설교통부는 최근 수원~광명 고속도로와 천안~평택 고속도로 건설을 위한 민간투자 제안서가 접수돼 국토연구원 민간투자지원센터에 타당성 검토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이들 도로는 서부산업도로~수원.광명 고속도로~과천.의왕 자동차전용도로 일부구간~서수원.오산·평택 고속도로(2007년 완공예정)~평택·천안 고속도로 등으로 연결돼 경부고속도로 서울~천안의 교통량을 분산할 새로운 축을 형성하게 된다.
수원~광명 고속도로는 총연장 26.34㎞, 4~6차로로 건설이 추진될 예정이며 오는 2005년 착공, 2009년 완공될 예정이다.
또 천안~평택 고속도로는 천안시 성남면과 평택시 오성면을 잇는 총연장 42.1㎞의 도로로 1조5천147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오는 2008년 완공할 계획이다.
건설교통부는 타당성이 있는 것으로 결론날 경우 기획예산처 민간투자심의위원회의 심의 등을 거쳐 사업자를 최종 선정하게 되며 일반적으로 착공까지는 2년정도가 걸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